◆ Siberian Blue Robin on OeYeondo

(쇠유리새)


역시 시간이 무지 지난 사진이네요. 지난 봄 외연도를 찾아 촬영한 녀석들 사진을 편집중인데 일단 쇠유리새부터 올려 봅니다.

내륙에서는 소리는 무지 많이 듣지만 녀석들을 만나기는 무지 어렵답니다. 저도 개인적으로 내륙에서 만난 것은 2번 정도밖에 없으니까요

 

 

<Fig. 1. Siberian Blue Robin : 쇠유리새>

어촌 마을 민가에서 마난 암컷을 모습입니다. 오랜 비행으로 매우 지친 모습이지요

 

 

 

<Fig. 2. Siberian Blue Robin : 쇠유리새>

위와 동일 개체의 모습입니다.

 

 

 

 

<Fig. 3. Siberian Blue Robin : 쇠유리새>

역시 수컷이 화려한 색상을 하고 있네요

 

 

 

<Fig. 4. Siberian Blue Robin : 쇠유리새>

다른 암컷의 모습입니다.

 

 

 

<Fig. 5. Siberian Blue Robin : 쇠유리새>

아마 이건 전화를 받으면서 그 무거운 렌즈를 어깨로 다충 받여서 촬영한 사진입니다.

가슴의 비늘 무늬가 있는 것이 잘 보이네요

 

 

 

<Fig. 6. Siberian Blue Robin : 쇠유리새>

또다른 녀석으로 작은 웅덩이에서 작은 벌레를 잡아 먹던 녀석입니다.

 

 

 

<Fig. 7. Siberian Blue Robin : 쇠유리새>

어찌나 겁이 없던지 최단 초점 거리 이내로 들어와 버리는 경우가 많았습니다.

 

 

 

<Fig. 8. Siberian Blue Robin : 쇠유리새>

 

 

 

<Fig. 9. Siberian Blue Robin : 쇠유리새>

긴 여행으로 작은 민물도 녀석들에게는 아주 소중한 생명수가 되어 주는 듯 합니다.

 

 

 

 

<Fig. 10. Siberian Blue Robin : 쇠유리새>

 

 

 

<Fig. 11. Siberian Blue Robin : 쇠유리새>

 

 

 

<Fig. 12. Siberian Blue Robin : 쇠유리새>

 

 

 

<Fig. 13. Siberian Blue Robin : 쇠유리새>

상대적으로 암컷의 개체수 보다 수컷이 많다고 생각되는

아마도 암컷의 수수한 색깔 때문에 잘 눈에 띠지 않아서 그런 것 일 수도 있다는 생각입니다.

 

 

 

<Fig. 14. Siberian Blue Robin : 쇠유리새>

 

 

 

<Fig. 15. Siberian Blue Robin : 쇠유리새>

 

 

 

<Fig. 16. Siberian Blue Robin : 쇠유리새>

 

 

 

<Fig. 17. Siberian Blue Robin : 쇠유리새>

 

 

 

<Fig. 18. Siberian Blue Robin : 쇠유리새>

 

 

 

<Fig. 19. Siberian Blue Robin : 쇠유리새>


  Copyright ⓒ Choi Soon-kyo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