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iberian Accentor & Vinousthroated Parrotbill

(멧종다리, 붉은머리오목눈이)


벌써 겨울 새들이 몰려 오기 시작하는 군요. 강릉에서 아주 추운 겨울에 만났던 것 같은데 중부 안성에는 벌써 녀석들이 쑥새 무리에 함께 섞여 관찰이 되고 있습니다. 음성과 여주에서도 보이고 있구요. 많은 숫자는 아니나 쑥새 무리와 함께 이동하는 개체군이 제법 있고 그 범위가 생각 보다 넓니 않나 생각이 듭니다.

 

 

<Fig. 1. Siberian Accentor : 멧종다리>

 

 

 

 <Fig. 2. Siberian Accentor : 멧종다리>

덤불에서 잘 모습을 보여 주지 않던 녀석들입니다.

 

 

 

 <Fig. 3. Siberian Accentor : 멧종다리>

바람이 많이 불어서 더욱 밖으로 나오질 않더군요.

 

 

 

<Fig. 4. Siberian Accentor : 멧종다리>

 

 

 

<Fig. 5. Siberian Accentor : 멧종다리>

귀쪽의 3개의 점이 아주 뚜렷이 보이는 군요.

 

 

 

<Fig. 6. Siberian Accentor : 멧종다리>

이렇게 3-4개체씩 숲에서 쑥새와 함께 이동하고 있었습니다.

 

 

 

<Fig. 7. Siberian Accentor : 멧종다리>

녀석들의 암수는 구분이 어려운 것 같지요?

 

 

 

 

<Fig. 8. Vinousthroated Parrotbill : 붉은머리오목눈이>

황새를 따라가다 가랭이가 찢어 진다는 그 뱁새가 바로 이녀석 입니다.

 

 

 

<Fig. 9. Vinousthroated Parrotbill : 붉은머리오목눈이>

뱁새라는 이름도 부르기 좋고 좋은거 같은데 왜 이름을 바꿨을까요?

 

 

 

 

<Fig. 10. Vinousthroated Parrotbill : 붉은머리오목눈이> 

겨울이 되면서 개체군의 크기는 점점 커져 사진찍을 기회가 많아진 녀석들... ..

 

 

 

<Fig. 11. Vinousthroated Parrotbill : 붉은머리오목눈이>

아주 맘에 드는 사진입니다. 뒤의 녀석의 포즈가  ^^

 

 

 

 

<Fig 12. Vinousthroated Parrotbill : 붉은머리오목눈이>

오목한 눈과 짧은 부리가 앙증맞군요.

 

 

  

 

<Fig 13. Vinousthroated Parrotbill : 붉은머리오목눈이>

 

 

 

 

<Fig 14. Vinousthroated Parrotbill : 붉은머리오목눈이>

억새나 갈대에서 작은 곤충과 씨앗을 오물 거리며 먹는 녀석들입니다.

 

 

 

 

<Fig 15. Vinousthroated Parrotbill : 붉은머리오목눈이>

 

 

 

 

<Fig 16. Vinousthroated Parrotbill : 붉은머리오목눈이>

아직 날아가는 녀석들을 카메라에 담기란 역부족 ㅠㅠ~~

 

 

 

 

<Fig 17. Vinousthroated Parrotbill : 붉은머리오목눈이>

카메라 후레쉬를 신기해 하던 녀석들입니다.

 

 

 

 

<Fig 18. Vinousthroated Parrotbill : 붉은머리오목눈이>

 

 

 

 

<Fig 19. Vinousthroated Parrotbill : 붉은머리오목눈이>

기회가 좋으면 노출이 안나오고 노출이 좋으면 기회가 안좋고

새사진 넘 어려워요 ㅠㅠ


  Copyright ⓒ Choi Soon-kyo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