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Birding of Chungju & Goesan

(중대백로, 해오라기, 꺅도요, 알락도요, 노랑할미새)


숲에서 관찰되는 녀석들에 비해 변화를 빠르게 느낄 수 있는 곳이 수조류가 아닌가 생각됩니다. 번식기를 맞아 장식깃이 나온 백로류와 우리나라를 찾은 도요류 그리고 하천과 계곡을 오고 가면 관찰되는 할미새류 입니다.

 

 

 

<Fig. 1. Gret Egret : 중대백로>

둥지에서 만난 녀석으로 멋진 얼굴빛과 장식깃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Fig. 2. Black-crowned Night Heron : 해오라기>

해오라기도 둥지 자리를 보러 백로옆에서 기획를 엿보고 있습니다.

 

 

 

 <Fig. 3. Black-crowned Night Heron : 해오라기>

 

 

 

<Fig. 4. Black-crowned Night Heron : 해오라기>

작년에 태어난 것으로 보이는 어린새의 모습도 함께 보였습니다.

 

 

 

<Fig. 5. Cattle Egret : 황로 >

영서 지역에서는 아주 많은 활로들이 관찰되고 있습니다. 논둑에서 벌레를 잡고 있는 녀석의 모습입니다.

 

 

 

<Fig. 6. Little-linged Plover : 꼬마물떼새 >

녀석도 이른시기에 한 저수지에서 만났습니다.

 

 

 

 

<Fig. 7. Little-linged Plover : 꼬마물떼새>

새들의 모습이 가장 이쁠 때가 요즘이 아닌가 생각됩니다.

 

 

 

 

<Fig. 8. Common Snipe : 꺅도요>

갯벌이나 하구가 없는 곳에서는 올해 농사를 위해 물을 댄 논에서 녀석들을 만날 수 있습니다.

 

 

 

 

<Fig. 9. Wood Sandpiper : 알락도요>

미호천에서 만난 녀석입니다. 약 150개체가 관찰된다고 하더군요.

 

 

 

 

 

<Fig. 10. Common Kingfhisher : 물총새> 

암컷으로 녀석도 이른 시기에 충주의 한 저수지에서 만났습니다.

 

 

 

 

<Fig. 11. Gery Wagtail : 노랑할미새

수컷입니다.

 

 

 

 

<Fig. 12. Gery Wagtail : 노랑할미새

아직 짝을 만나지 않은 암컷의 모습입니다.

 

 

 

 

<Fig. 13. Gery Wagtail : 노랑할미새

위의 암컷을 꼬시기(?)위해 한껏 멋을 부리고 있던 수컷의 모습입니다.

 

 

 

 

<Fig. 14. White Wagtail : 알락할미새> 

귀여운 외모를 가지고 있는 암컷의 모습입니다.

 

 

 

 

<Fig. 15. White Wagtail : 알락할미새> 

한참 동안을 깃정리를 하더니 기지개를 쭈욱~~

 

 

 

 

<Fig. 16. White Wagtail : 알락할미새> 

반대쪽도 쭈욱~~~

 

 

 

 

<Fig. 17. 댓잎현호색?> 

새를 관찰하다 보면 곁에 있는 들꽃을 보는 즐거움도 매우 큰 것 닽습니다.

지난 번에 알려 줬는데 맞는지 모르 겠습니다.

 

 

 


  Copyright ⓒ Choi Soon-kyo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