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Birding of Chungju & Goesan Ⅰ

(후투티, 흰배지빠귀, 곤줄박이, 진박새, 청딱다구리, 오목눈이)


그동안 자주 들려 촬영을 했던 충주와 괸산의 새들을 모아 보았습니다. 내륙의 지리학적 위치라서 그런지 숲에는 딱다구리류와 어치가 강릉에 비해 많이 관찰되는 편이었습니다. 시기적으로 이른 시기임에도 불구 하고 여름 철새들의 노래소리도 어렵지 않게 들을 수 있었답니다. 먼저 숲과 들에서 만난 녀석들 입니다.

 

 

 

<Fig. 1. Hoopoe : 후투티>

이미 둥지를 만드록 한쌍이 열심히 알품기를 하고 있는 녀석의 모습입니다. 수컷으로 보이던 녀석이구요.

 

 

 

 <Fig. 2. Hoopoe : 후투티>

둥지에서 알을 품고 있는 녀석을 위해 먹이를 물고 오는 것 같았습니다. 아니면 새끼가 있던지... ...

 

 

 

 <Fig. 3. Hoopoe : 후투티>

둥지를 향에 날아 오는 녀석인데 마치 영화의 한 장면 같습니다. (필카)

 

 

 

<Fig. 4. Hoopoe : 후투티>

먹이를 건네주고 고는 다시 사냥을 나가는 자랑스런 수컷입니다.

 

 

 

<Fig. 5. Pale Thrush : 흰배지빠귀 >

계곡 옆의 숲에서 열심히 먹이를 찾고 있는 모습입니다.

 

 

 

<Fig. 6. Pale Thrush : 흰배지빠귀 >

중부 지방에 벌써 북상하여 번식을 준비 하는 녀석으로 보입니다.

 

 

 

 

<Fig. 7. Long-tailed Tit : 오목눈이>

 

 

 

 

<Fig. 8. Coal Tit : 진박새>

까막딱다구리를 촬영하러 갔다가 만난 녀석입니다.

 

 

 

 

<Fig. 9. Varied Tit : 곤줄박이>

위의 진박새와 함께 먹이를 구하던 녀석입니다.

 

 

 

 

 

<Fig. 10. Varied Tit : 곤줄박이> 

강릉에서는 깊은 산에 가야 보는 녀석들인데 내륙에서는 어렵지 않게 만날 수 있더군요.

 

 

 

 

<Fig. 11. Yellow-throated Bunting : 노랑턱멧새

동고비 둥지를 관찰할 때 제 곁에서 노래 하던 녀석입니다.

 

 

 

 

<Fig. 12. Meadow Buntig : 멧새> 

충주 조정지댐에 가면 항상 한쌍이 저를 반기던 녀석중 수컷입니다.

 

 

 

 

<Fig. 13. Rustic Bunting : 쑥새> 

요즘 아주 고운 소리로 노래하는 녀석들을 자주 볼 수 있답니다.

 

 

 

 

<Fig. 14. Common Stonechat : 검은딱새> 

올들어 처음으로 만난 녀석입니다. 아주 이른시기에 만난 녀석이지요.

 

 

 

 

<Fig. 15. Daurian Redstart : 딱새> 

 

 

 

 

<Fig. 16. Jay : 어치> 

작년에 떨어진 밤송이를 땅에서 파헤쳐 먹이를 구하던 녀석입니다. 혹시 감춰둔 것을 먹는 것일까요?

 

 

 

 

<Fig. 17. Brown-eared Bulbul : 직박구리> 

녀석들도 흑백의 색조이지만 봄이 되어 광택이 나고 이쁜 깃을 가지고 있습니다.

 

 

 

 

<Fig. 18. Grey-headed Woodpecker : 청딱다구리> 

암컷으로 둥지자리를 찾는지 이리저리 두리번 거리고 제 곁에서 날지 않던 녀석입니다.

 

 

 

 

<Fig. 19. 괭이눈> 

봄에 꽃을 피우는 녀석으로 꽃의 모양이 고양이 눈을 닮았다고 해서 붙여진 이름이라고 하던데 맞는지... ...

 


  Copyright ⓒ Choi Soon-kyo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