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Long-tailed Rosefinch & Pallas's Rosefinch & Siberian Accentor

(긴꼬리홍양진이, 양진이, 곤줄박이, 멧종다리)


대난지도와 시화호 그리고 논산일대에서 만난 녀석들입니다. 대부분 개발의 손길이 예정되어 있어 서식처가 사라질 위기에 처해있는 곳에서 만난 녀석들이라서 마음이 좋지 않더군요. 인간도 살고 자연도 살 방법을 그래서 인간도 자연의 일부임을 알 수 있게 할 그 날이 올까요?

 

 

 

<Fig. 1. Long-tailed Rosefinch : 긴꼬리홍양진이>

남한강 조사때 만났던 녀석입니다. 붉은머리오목눈이 무리와 함께 이동하며 작은 씨앗으로 오물 거리고 있었답니다.

 

 

 

 <Fig. 2. Long-tailed Rosefinch : 긴꼬리홍양진이>

날씨가 흐리고 아침 일찍이라서 화이트 발란스가 좀 이상하네요

꼬리를 까닥거리면서... ...

 

 

 

 <Fig. 3. Long-tailed Rosefinch : 긴꼬리홍양진이>

별로 경계하지 않고 먹이활동에 열심이던 녀석의 모습입니다.

 

 

 

<Fig. 4. Pallas's Rosefinch : 양진이>

작년에서 녀석을 이맘때쯤 서해안에서 만났는데 올해도 서해안 대난지도에서 여러 마리를 만났습니다.

경계가 무척 심하던 녀석들이었답니다. 수컷의 모습이구요.

 

 

 

<Fig. 5. Yellow-throated Bunting : 노랑턱멧새>

봄을 맞아 한껏 깃에 물(?)이 오른 수컷의 모습입니다.

 

 

 

<Fig. 6. Yellow-throated Bunting : 노랑턱멧새>

수수한 멋이 있고 귀여운 암컷이구요.

 

 

 

<Fig. 7. Yellow-throated Bunting : 노랑턱멧새>

입안에 씨앗을 물고 오물 거리면서 주위경계를 하고 있답니다.

 

 

 

 

<Fig. 8. Siberian Accentor : 멧종다리>

녀석도 위의 녀석들과 함께 대난지도에서 만난 귀여운 녀석입니다.

멧종다리는 전국적으로 어렵지 않게 만날 수 있는 것 같습니다.

 

 

 

 

<Fig. 9. Varied Tit : 곤줄박이>

논산의 한 산골 마을에서 둥지 자리를 찾는 듯 보이던 한쌍 중 한 녀석입니다.

 

 

 

<Fig. 10. Jay : 어치>

시화호에서 다시 매립을 예정하고 있어 얼마 후 없어질 산(토취장)에서 만난 녀석인데

아주 다양한 울음소리로 저를 당황하게 했던 녀석입니다.

 

 

 

<Fig. 11. Black-tailed Gull : 괭이갈매기>

대난지도 들어가는 배에서 촬영한 녀석입니다.

괭이갈매기도 번식기가 되자 가슴과 배쪽에 연한 핑크빛이 돌더군요.

 

  

 

<Fig. 12. Grey Starling : 찌를레기>

밀양의 마을에 감농사를 많이 하는 곳에서 떼지어 있던 녀석들입니다.

 

 

 

<Fig. 13. Goshawk : 참매>

대난지도에서 만난 녀석입니다.

 

 

 

<Fig. 13. Goshawk : 참매>

 

 

 

<Fig. 14. Common Buzzard ? : 말똥가리?>

영월에서 만난 녀석인데 보통 보아 오던 말똥가리와 달리 첫째, 둘째 날개깃 끝에 보는 것 같이 검은 줄이 있더군요.

큰말똥가리가 아닐런지... ...

 

 

 

<Fig. 15. Common Buzzard : 말똥가리>

위의 녀서과 달리 검은 줄이 없는 녀석입니다.

 

 

 

<Fig. 16. Common Buzzard : 말똥가리>

 

 

 

<Fig. 18. 복수초>

봄을 알리기 위해 눈속에서도 꽃을 피운다는 꽃입니다. 개발이 예정되어 없어질 땅에서 촬영한 것입니다.

 

 

 

<Fig. 19. 노루귀>

꽃잎의 앞뒷면의 색이 다른 개체로 흔하지 않다고 합니다.

역시 석산 개발로 예정되어 흔적조자 사라질 산에서 촬영한 것입니다.

 


  Copyright ⓒ Choi Soon-kyo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