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Little Grebe & Egret & Grey Heron & Spot-billed Duck & Mallard & Pintail

(논병아리 & 대백로 & 왜가리 & 흰뺨검둥오리 & 청둥오리 & 고방오리)


요즘의 탐조는 제가 생각하기에 강릉 전지역을 보기 보다는 한 종에 중점을 두고 관찰하는 방향으로 저도 모르게 바뀌고 있답니다. 중점을 둔 종을 관찰하면서 곁에서 관찰된 다른 새들을 모아 보았습니다.

 

 

<Fig. 1. Little Grebe : 논병아리>

아주 가까이서 만난 녀석입니다.

 

 

 

 <Fig. 2. Little Grebe : 논병아리>

녀석들의 눈이 저렇게 무섭게 생겼는 줄 미쳐 몰랐습니다.

깃의 상태가 아직 어린개체인가요?

 

 

 

 <Fig. 3. Grate Egret : 대백로>

겨울 덩치가 무척 큰 아종인 녀석입니다. 녀석들은 번식지 둥지 만드는 방식이 여름 우리나라를 찾는 중대백로와는 다르다고 하더군요.

 

 

 

<Fig. 4. Grate Egret : 대백로>

많을 때는 10여개체가 함께 이동하는 모습이 관찰됩니다.

 

 

 

<Fig. 5. Little Egret : 쇠백로>

 

 

 

 

<Fig. 6. Grey Heron : 왜가리>

 

 

 

<Fig. 7. Grey Heron : 왜가리> 

볕이 좋은 날에는 이런식으로 깃을 말리면서 기생충도 제거하고 햇빛을 받는답니다.

 

 

 

<Fig. 8. Mallard : 청둥오리>

 

 

 

<Fig. 9. Spot-billed Duck : .흰뺨검둥오리>

마치 울고 있는 것처럼 보이지요?

 

 

 

<Fig. 10. Spot-billed Duck : 흰뺨검둥오리>

 

 

 

<Fig. 11. Pintail : 고방오리>

청두오리와 흰뺨검둥오리 등과 더불어 강릉을 찾는 오리류의 많은 부분을 차지하고 있는 종입니다.

 

 

  

<Fig. 12. >

추수가 끝난 마른논에서 먹이활동을 하다가 맹금류의 등장으로 놀라 나라 오르는 오리들 입니다.

 

 

 

<Fig. 13. >

그다지 멀리 가지 않고 인근 논에 다시 내려앉더군요

 

 

 

<Fig. 14. >

 

 

 

<Fig. 15. Oriental Greenfinch : 방울새>

녀석들도 솔잣새 처럼 솔방울의 씨앗을 무척 좋아하는 것 같습니다.

 

 

 

<Fig. 16. Rustic Bunting : 쑥새>

 

 

 

<Fig. 17. Rustic Bunting : 쑥새>

얼마 후 녀석들 중 한 녀석이 새매에게 제 눈앞에서 당했답니다.

 

 

 

<Fig. 18. Black-headed Gull : 붉은부리갈매기>

물수리를 촬영하다가 촬영한 녀석의 모습입니다.

 

 


  Copyright ⓒ Choi Soon-kyo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