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Common Kestrel & Bull-Headed Shrike (황조롱이&때까치)

 


 칡때까치를 촬영하는 도중에 근처 멀지 않은 곳에서 번식한 녀석들로 보이는 황조롱이와 탐조 도중 하늘을 활공하던 황조롱이의 모습입니다. 역시 실력과 장비가 따라 주질 않으니 날아가는 새사진을 촬영하기는 어려운 것 같습니다. 그러나 새들은 역시 날 때가 가장 아름다운 것 같습니다.

 

 

<Fig. 1. Common Kestrel : 황조롱이>

자연(?)속에 앉아 있는 황조롱이를 촬영하기는 처음인 것 같습니다. 겨울 전기줄이 대부분 이었는데... ..

 

 

 

<Fig. 2. Common Kestrel : 황조롱이>

높은 나무에서 먹이를 노려 보다가 깃정리 하는 모습입니다. 꼬리 밴드가 잘 보이지요?

 

 

 

<Fig. 3. Common Kestrel : 황조롱이>

깃정리 후에는 이렇게 날아 올라 먹이를 찾는답니다. 그런데 먹이는 주로 벌레류입니다.

 

 

 

<Fig. 4. Common Kestrel : 황조롱이>

역시 날아가는 모습은 어려운 것 같습니다.

  

 

 

<Fig. 5. Common Kestrel : 황조롱이>

위의 녀석들과 다른 장소에서 촬영한 개체입니다.

 

 

 

<Fig. 6. Common Kestrel : 황조롱이>

힘차게 날개를 앞으로~~~

 

 

 

<Fig. 7. Common Kestrel : 황조롱이>

제가 보는 것이 싫은 것 같은 표정입니다.

 

 

  

<Fig. 8. Common Kestrel : 황조롱이>

가느다란 가지에 앉아 잡은 먹이를 먹을 때 날개를 펴고 나는 모양으로 식사를 하는 녀석입니다.

다리에 쥐고 있는 것은 곤충류입니다.

 

 

 

<Fig. 9. Bull-headed Shrike : 때까치>

암컷인가요? 녀석들은 겨울깃이 더 이쁜 것 같아요.

 

 

 

<Fig. 10. Bull-headed Shrike : 때까치>

하늘빛이 너무 푸르게 촬영된 것 같습니다. 녀석은 다른 녀석에 비해 깔끔한 깃이었는데 바람이 불어 그만... ...

 

  

 

<Fig. 11. Bull-headed Shrike : 때까치>

앉아 있을 때 견장처럼 보이던 날개의 흰줄무늬가 잘 보이는 사진입니다.

 

 

 

<Fig. 12. 왕거위벌레>

수컷으로 목이 긴 특징이 있답니다. 때까치들이 이런 벌레류를 잡아 먹더군요.

 

 

 

<Fig. 13. 왕거위벌레 >

어린 개체는 뒤에 조금 보이지요?  암컷이 먹이를 주고 있습니다.

 

 

 

<Fig. 14. 톱하늘소>

더듬이의 모양이 톱같이 생겨서 붙여진 이름일까요? 덩치가 꽤 커서 황조롱이가 잘 먹던 곤충입니다.

 

 

 

<Fig. 13. 살모사?>

위의 하늘소를 보고 발을 딛은 곳 바로 옆에 있던 녀석입니다. 얼마나 놀랬는지... ...

정작 녀석의 정체는 잘 모르겠군요.

 

 


  Copyright ⓒ Choi Soon-kyoo. All rights reserved